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양산지역 사전 개표소 6개소 불법카메라 설치 검거양산경찰서, 양산거주 70대 남성과 50대 여성 '건조물 침입과 통신보호법 위반' 혐의 영장신청
남성봉 기자 | 승인2024.04.01 16:14
 양산 덕계동행정복지센터에서 발견된 불법 카메라 모습.(사진제공=경남경찰청)

 [양산뉴스파크=남성봉 기자]=오는 4.10 총선과 관련 양산지역 사전 투·개표소에서 발견된 불법카메라 설치와 관련 70대 남성과 50대 여성이 경찰에 적발됐다.

 양산경찰서는 1일 남성 A씨(70대)와 여성 B씨(50)에 대해 건조물 침입과 통신비밀보호법 등의 위반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들은 지난달 26일과 29일 사이 양산시 소재 사전투표소인 평산동·덕계동·양주동·물금읍 등 행정복지센터와 양산실내체육관, 양산문화원 등 6곳에 불법카메라를 설치한 혐의이다.

 앞서 지난달 31일 인천경찰청에서 구속된 40대 남성 유튜버인 C씨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양산의 A씨와 B씨가 드러난 것으로 알려졌다.

 영장이 청구된 양산의 A씨와 B씨는 양산에 거주하며 유튜버 C씨의 구독자로 알려졌으며 사전공모를 통해 양산지역에 불법카메라를 설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투표소 내부를 확인할 수 있는 장소에 카메라를 몰래설치해 투개표 과정을 감시하려 했던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인천에서 구속된 C씨는 지난달 초부터 전국을 대상으로 돌며 총선 사전투표소 40여 곳을 대상으로 불법으로 침입해 카메라를 설치했다. 이 같은 행위에 대해 C씨는 선관위의 사전 투표율 조작감시를 위해 실시한 것으로 밝혔다.

 설치한 불법카메라는 충전식 어답터 모습의 카메라로 통신장비인 것처럼 위장해 투개표장 입구 등의 정수기에 몰래 부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산경찰서는 영장이 신청된 A씨와 B씨의 추가범행 및 공범여부에 대해 수사를 계속 진행 중이다. 


남성봉 기자  nam68@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뉴스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양산시 물금읍 백호2길 101, 유타운 204호  |  대표전화 : 070-8846-0048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6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연월일 : 2015년 6월 5일  |  발행연월일 : 2015년 6월 9일
광고 및 후원계좌 : 농협 302-0987-6172-01  |  예금주 : 남성봉(양산뉴스파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봉  |  발행·편집인·대표이사 : 남성봉
Copyright © 2024 양산뉴스파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