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전원학 전 시설공단 이사장 '양산시장 출마선언'지방선거 19일 앞두고 '갑·툭·튀' 무소속 도전, 여·야후보 청렴과 도덕에 '치명적 문제' 지적
남성봉 기자 | 승인2022.05.11 12:33
 무소속으로 양산시장에 도전장을 던진 전원학 전 양산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의 기자회견 모습.(사진제공=전원학 무소속 출마예정자)

 전원학 전 양산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이 여·야의 양강구도로 진행되는 양산시장 선거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불과 선거를 19일 앞두고 출마를 선언한 전 전 이사장은 11일 양산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무소속 양산시장 출마의 뜻을 밝혔다.

 이날 그는 "청렴한 양산시정을 간절히 염원하는 시민마음을 대변하기 위해 선거에 출마했다"며 "당선을 위해서는 거대양당의 공천이 필수지만, 공정도 정의도 없는 공천과정에 대다수의 시민들이 분노하는 시점에 무소속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전 전 이사장은 "양산시장에 출마한 여·야 후보 모두 청렴과 도덕적인 부분에서 치명적인 문제가 있는데도 별일 아니라는듯이 공천을 받았다"며 "언론에 부동산 관련 문제로 시민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고, 여당후보는 4년 전 현직 재직당시 측근 관련의 일명 '카드깡' 사건으로 구설에 올랐다"고 비난했다.

 그는 무소속 출마이유에 대해 "당이나 대단한 인물의 지원이 없더라도, 떳떳하게 무소속으로 시민의 선택을 받는 것이 더 나은 결정이라 생각했다"며 "<청렴 시장! 오직 양산!>이라는 각오로 시민만 보고, 시민만 믿고 무소속으로 출마했다"고 설명했다.

 전원학 전 이사장은 "두 후보가 시장직을 놓고 '몇 번째 경쟁이다' 등의 자랑하듯 이야기하지만, 결코 우리 시민들과 양산에게도 자랑이 아닌 특정인들의 권력을 향한 탐욕으로 얼룩진 부끄러운 역사이다"며 "반드시 시민들의 심판을 통해 청렴하고 정의로운 양산시정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여기에 "오늘의 양산은 멈춤이 아닌 지속적 성장이 필요하기에 이번 선거에서 더 이상 이 당, 저 당이 아닌 지역을 모아내고 시민을 모아내는 결과를 만들어야 한다"며 "무소속의 확장성과 포용력, 깨끗함으로 시민이 중심이 되는 시정을 만들겠다"고 시민들의 지지를 부탁했다.

 전원학 전 이사장은 물금읍 출생으로, 물금초와 물금 동아중, 양산고, 동원과기대를 졸업했으며 웅상 소주동장, 물금읍장, 양산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을 역임하고 최근까지 물금농업협동조합 이사로 재직했다.


남성봉 기자  nam68@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뉴스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양산시 물금읍 백호2길 101, 유타운 204호  |  대표전화 : 070-8846-0048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6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연월일 : 2015년 6월 5일  |  발행연월일 : 2015년 6월 9일
광고 및 후원계좌 : 농협 302-0987-6172-01  |  예금주 : 남성봉(양산뉴스파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봉  |  발행·편집인·대표이사 : 남성봉
Copyright © 2022 양산뉴스파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