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이재영 위원장-김두관 국회의원 '지역현안' 논의국지도 60호선 노선변경 등 다양한 국비 관련 지역 주요현안 사업들에 대해 대화 이어가
남성봉 기자 | 승인2020.12.02 17:07
 더불어민주당 양산 갑 지역의 이재영 위원장과 양산 을 김두관 국회의원이 양산지역 현안과 국책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논의를 가졌다.(사진제공=더불어민주당 양산 갑 지역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양산 갑 지역의 이재영 위원장과 같은 당 양산 을 지역의 김두관 국회의원이 만나 지역현안과 국책사업 관련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국지도 60호선 노선에 대한 변경건도 논의되면서 정치권에서의 관심이 기대되고 있다. 

 지난달 30일 가진 이번 논의에는 3일 실시되는 수능시험과 관련 웅상중학교 교사의 코로나19 확진에 따른 수능시험 대비 및 지역방역 문제, 부산대 수의학과 신설 등 국책사업 전반에 대해 공유하고 점검했다.

 이와 함께 국지도 60호선의 노선에 대한 문제점 등 진중있는 논의와 남물금 하이패스 IC 설치사업, 시립빙상장 건립사업, 양산특성화고와 중학교 신설사업, 양산시 주요 국비사업, 양산시의회 문제, 부산·울산·경남 광역도시철도 건설, 동남권 메가시티 추진 등 포괄적 지역현안에 대해 심도있게 대화를 이어나갔다.

 국지도 60호선의 경우 최초 설계가 일부 주민들의 반발 등으로 갑자기 설계가 변경되면서 잦은 굴곡으로 인한 비효율적 도로기능에 따른 체증 및 사고우려, 노선증가, 국비낭비 등 기업체의 보상비 만 300억원 이상이 낭비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문제로 원동 화제마을 이장단과 주민대표들이 부산지방국토관리청과 양산시장, 경남도, 민주당 이재영 양산 갑 지역위원장 등을 만나 잘못된 부문에 대한 논의를 잇따라 가졌었다.

 이재영 위원장은 "21대 국회개원 후 김두관 의원이 양산 뿐 아니라 부울경 현안을 직접 챙기느라 많이 바쁘셨다"며 "정부예산을 심의하는 기획재정위 소속인 김두관 의원과 연말예산 시즌을 맞아 국비확보, 현재 양산의 핫이슈인 국지도 60호선 문제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으며 앞으로도 자주 함께 소통키로 했다"고 밝혔다.


남성봉 기자  nam68@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뉴스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성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양산시 물금읍 백호2길 101, 유타운 204호  |  대표전화 : 070-8846-0048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6  |  총괄이사 : 이도우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연월일 : 2015년 6월 5일  |  발행연월일 : 2015년 6월 9일
광고 및 후원계좌 : 농협 302-0987-6172-01  |  예금주 : 남성봉(양산뉴스파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봉  |  발행·편집인·대표이사 : 남성봉
Copyright © 2021 양산뉴스파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