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기고] '청년의 정치입문 시기, 지금이 타이밍'형선우 시민단체 양산희망연대 디지털소통담당
양산뉴스파크 | 승인2022.01.17 13:33
 형선우 시민단체 양산희망연대 디지털소통담당.

2022년 새해를 맞아 각 정당에서 2030세대를 향해 온갖 정책을 쏟아내고 있다.

정당마다 청년출마자들에게 가산점을 주기도 하고, 어떤 정당은 모두가 공정하게 시험을 거쳐 시험점수를 공천에 반영한다고 하니, 청년출마자들에게는 좋은 '타이밍(timing)'이 온 것 같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타이밍이란 어떤 것인가?, 그리고 적절한 타이밍을 잡는 것이 왜 어려운지, 어떻게 하면 그 타이밍을 잘 잡을 수 있을지에 대한 것을 생각하게 한다.

우리의 삶에서 타이밍을 잘 잡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어떻게 하면 타이밍을 잘 잡을 수 있는지를 함께 숙고해볼 때이다. 

'타이밍'의 사전적 의미는 가장 좋은 순간을 잡아 동작을 맞추는 것인데, 실제로는 때맞춤 또는 적기(適期), 즉 알맞은 시기라는 의미로 활용된다.

그러면 타이밍이라고 하는 것이 삶에 있어서 어느 정도나 영향을 미치고 있을까?, 우리 인생은 수 많은 선택의 순간으로 이루어져 있다.

적절한 때에 적절한 판단, 그리고 적절한 결정을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지혜의 대명사로 불리는 솔로몬 왕은 "모든 일에는 다 때가 있다. 세상에서 일어나는 일마다 알맞은 때가 있다. 태어날 때가 있고 죽을 때가 있다"고 하였다.

우리의 삶 속에서의 중요한 일들, 즉 진학, 결혼, 취업, 이직, 사업시작, 자녀계획, 주택구입, 주식투자 등 이 모든 순간에 적절한 타이밍을 고려해 선택하여야 성공할 수 있다.

분주한 시대라도 바쁘게 서두르는 것보다는 마음을 차분히 가다듬고 적절한 시기에 올바른 선택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즉 적절한 타이밍을 잡는 것이 필요하며 늘 주위환경과 세상의 정세에 관심을 갖고 자신의 계획을 실행에 옮길 적기를 찾는 타이밍 감각을 기를 필요가 있다.

이렇게 중요한 것이 타이밍이지만 업무에서도 일상생활에서도 적절한 타이밍을 잡아내는 것이 쉽지 않다.

적절한 타이밍을 잡지 못하는 유형은 다음과 같다.

첫째, 소위 결정장애가 있는 경우이다. 우유부단한 성격과 실패의 두려움 등으로 사소한 일도 결정을 내리지 못해 우물쭈물하게 된다.
 
둘째, 신중하지 않고, 충동적으로 결정하는 경우이다. 이 두 가지 경우의 공통점은 평소에 충분한 준비를 하지 않았기에 나타나는 현상이고, 이러한 선택은 반드시 후회를 남긴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완벽하진 않더라도 적어도 적절한 타이밍을 놓치지 않고 맞이할 수 있을까?.

적절한 때, 적절한 타이밍을 놓치지 않기 위해서는 평소 삶의 목표가 뚜렷해야 한다. 그리고 자신의 강점과 약점, 장애물, 가용자원 등 자신에 대해 명확히 파악해야 한다.

그리고 평소에 자신의 역량을 키워야 한다. 충분한 준비가 필요하다. 그래야 기회가 왔을 때 잡을 수 있다. 준비가 안 된 사람이 성급하게 기회만 덥석 물게 되면 오히려 망치는 지름길이 될 수 있다.

"준비가 기회를 만났을 때 생기는게 행운이다"라고 말한 고대로마 철학자 세네카의 말을 새겨볼 필요가 있다. 준비되지 않은 사람이 잡은 기회는 오히려 불행을 가져다 줄 수 있다.

역량을 갖춘 사람들에게 올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정치를 하겠다고 준비하는 청년들이 있다면 2022년 올해가 바로 타이밍이다. 적기에 자신이 키워온 능력을 펼쳐 우리나라에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약 력]

◇형선우(34)

◇양산초·중·고교 졸업, 육군 병장제대, 고려대 영어영문학과 졸업.

◇현)법무사 사무장, 시민단체 양산희망연대 디지털소통담당.


양산뉴스파크  webmaster@ysnewspark.com
<저작권자 © 양산뉴스파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산뉴스파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0
전체보기
  • 노해철 2022-01-23 09:21:38

    정치권에도 젊은피 수혈 이필요하다
    청년들이 많이 진출해야 한다   삭제

    • 오도독 2022-01-22 22:55:12

      청춘들은 아프다 청년들이 아픈 청춘들을 위하여 나서야 한다
      살기 힘든다   삭제

      • 이왕건 2022-01-20 17:32:30

        양산고 화이팅!!
        우리는 칭구요 깐부다   삭제

        • 깐부 2022-01-20 17:31:21

          칭구애 출마해라
          꾹꾹 밀어 줄께   삭제

          • 문영찬 2022-01-20 17:30:20

            지방의회도 세대를 대표하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
            항상 50대이상 선출해서 옛날 이야기만 즐어 놓으면 안된다   삭제

            • 2022-01-20 17:26:51

              정치에 젊은피를 수혈해야지
              국민의 힘 이준석이를 대표로 뽑어니까
              20~30대들이 지지 한다   삭제

              • 바꾸자 2022-01-20 13:15:46

                기성 정치인들이 꽈리를 틀고 있어서 청년들이 들어가 활동할 공간이 없다고 하네요
                그래도 많은 청년 정치인들이 생기면 달라질수도 있겠지
                청년들이 나서서 낡은 정치를 바꾸자   삭제

                • 최 유하 2022-01-20 13:13:18

                  각 정당들을 믿을 수가 없다 대선을 앞두고 청년들을 위하는 척 하다가
                  지나고 나면 자기들 밥 그릇 싸움한다고 다 잊어 버린다   삭제

                  • 장 재원 2022-01-20 12:56:13

                    청년들이 살기좋은 나라가 되어야 연애도 하고 결혼도 잘 한다
                    그래야 경제도 살아난다 결혼해서 부양가족이 있어야 남자들은 에너지가 생긴다   삭제

                    • 오창석 2022-01-20 12:53:56

                      꼰대들은 물러나고 합리적이고 참신한 인물들이 정치를 해야 한다   삭제

                      2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양산시 물금읍 백호2길 101, 유타운 204호  |  대표전화 : 070-8846-0048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6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연월일 : 2015년 6월 5일  |  발행연월일 : 2015년 6월 9일
                      광고 및 후원계좌 : 농협 302-0987-6172-01  |  예금주 : 남성봉(양산뉴스파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성봉  |  발행·편집인·대표이사 : 남성봉
                      Copyright © 2022 양산뉴스파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